본문 바로가기
하루이야기/여행다니기

가을 제주도 2박3일 멘도롱카페, 수월봉, 허브휴양펜션

by 하루노아 2018. 10. 14.
320x100



배낚시 후에 송악산 둘레길을 걸어보려고 했다.


밥도 맛있게 먹었고 가는길에 돌고래도 보고


걸어보자 했지만..... 송악산에 주차해놓고 2시간을 자버렸다.


너무너무 졸려서 ㅠㅠ







카페패스투어를 쓰기위해서 멘도롱까페에 도착.









아메리카노 한잔과 사과파이를 주문.







해가 비치면서 까페가 이뻐보인다. 깔끔하고 조용하다.









공짜 아메리카노가 꽤 맛있었다. 다른곳들보다 내 취향이야~


사과파이!! 많이 달지 않고 괜찮다. 요즘 먹은 파이중에 제일 인듯.



오늘 저녁에 숯불에 고기구워먹으려고 했지만, 가져온 소고기는 후라이팬에 구워먹고


CU에서 쫄깃편육 하나 사고,


근처 시장에서 닭강정 하나 구매했다.




가는길에 수월봉에 올라 해지는거 보기로.






가는 길목이 너무 멋있다.


하늘 왜 저래?







사람많은 수월봉


다들 해지는걸 보러 왔나보다.







시간을 잘 마춰서 막 지고 있다.


저녁 6시 16분에 해가 진다고 했다.







바닷가 뒤쪽 뷰.











안녕 해지는 제주도~







해가지고 난뒤에 하늘이 붉어지고 있었다.


너무 멋지다~




제주허브휴양펜션


30분정도 걸려서 도착했다.


펜션 사장님이 시인이신대 너무 반듯하시고 친절하시다.


조곤조곤이야기하시고~ 완전 맘에 드심.





어제는 회 오늘은 고기들


돼지 소고기 닭까지 전부 모였다.


CU에서 산 편육이랑 모슬포중앙시장에서 구매한 5000원짜리 닭강정이 너무 맛있다.


당연히 갈빗살도 최고!



오늘 이상하게 너무 피곤하다.


그래서 소주 1병밖에 못먹겠어....




300x250

댓글0